조광한 시장 철도교통 문제 해결 노력 지속

남성준 기자 (dhjnews@hanmail.net) | 입력 :2019-02-27 18:10:27 | 수정 : 2019-02-27 18:10:43

조광한 시장 철도교통 문제 해결 노력 지속

 

- 26일 조응천 의원, 황성규 국토교통부 철도국장 면담 -

 


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남양주시민들의 가장 큰 불편사항인 철도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국회를 방문하여 정부관계자 등을 만나는 등 행보를 이어갔다
.

 

 

지난 26일 조광한 시장은 조응천 지역국회의원, 국토교통부 황성규 철도국 국장 등 과 면담을 가졌다.

면담에서는 GTX-B노선 조기착공, 경춘선과 분당선 직결연결 및 경춘선과 경의중앙선의 이용불편 문제 등 남양주시가 당면한 철도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.

 

특히 국토교통부 철도운영과장, 민자철도팀장 및 코레일 관계자 등 실무진이 모두 참석하여 GTX-B노선, 경춘선과 분당선 직결운행 사업 추진을 위한 문제점을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했다.

 

조광한 시장과 조응천 의원은 정부가 남양주시에는 규제와 차별만 주고 그 어떤 배려도 없었다. 이제는 이 서러움의 종지부를 찍어야 한다.”면서 그 시작은 철도교통문제의 해결이며, 정부의 적극적인 배려가 필요한 시점임을 강조했다.

 

또한 조광한 시장은 “GTX-B노선 조기착공과 경춘선과 분당선 직결운행은 단순한 노선의 운행이 아닌 남양주시민들에게 주는 심리적, 상징적 효과가 크다고 강조하면서 현실적인 어려움이 있지만 정부가 마음을 열고 가능한 모든 대안을 검토해 줄 것을 당부했다.

 

이에 황성규 철도국장은 현재 남양주시의 철도교통 문제에 대하여 충분히 공감하고 있다. 국토교통부에서도 당면한 문제 해결을 위하여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.

 


남성준 기자 (dhjnews@hanmail.net)

ⓒ 시민방송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내가 본 기사

  • · 내가 본 기사가 없습니다.